“인수위원회는 권력기관이 아닌 구청장 공약을 검토하고 정리하는 역할”

​국민의힘 이기재 양천구청장 당선인이 7일 오후 해누리타운에서 진행한 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위촉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원금희 기자​
​국민의힘 이기재 양천구청장 당선인이 7일 오후 해누리타운에서 진행한 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위촉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원금희 기자​

이기재 양천구청장 당선인이 7일 오후 해누리타운에서 구청장직 인수위원회를 출범하고 민선 8기 구정 운영에 시동을 걸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기재 당선인을 비롯해 이용화 위원장 및 인수위원회 위원 및 실무 위원들이 자리를 함께했다.  

이 당선인은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인사말을 통해 “인수위원회를 거쳐 7월 1일 민선 8기가 출범한다. 성공적인 구정 운영을 위해 이용화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인수위원회를 잘 이끌어주길 바란다”며 “인수위원회는 권력기관이 아닌 구청장 공약을 검토하고 정리하는 일을 하며, 구청장의 올바른 구정 운영을 위해 지도를 만들고 이정표를 세우는 역할을 담당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자신은 인수위원회가 세워 준 이정표를 거울삼아 흔들림 없는 비전과 로드맵에 따라 구 사업을 시행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구정 운영의 비전과 가치를 잘 조정할 수 있는 책임에 최선을 다해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그는 ”구청장이 단독으로 처리 할 수 있는 일은 많지 않다. 인수위원들의 도움이 절대적이다. 권력은 개인이 아닌 집단이 만드는 것이다. 여러분들이 권력을 만들었으면 그 책임 또한 함께 감당해야 한다”며 “인수위원회의 적극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용화 인수위원회 위원장은 “중책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이번 선거에서 구민들은 양천 발전의 새로운 변화를 원한다. 인수위원회는 이러한 구민들의 염원에 부응할 수 있도록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 하겠다”며 “공약사업을 구체화하고 구청 직원들과 소통을 통해 이기재 당선인의 원활한 업무 수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이기재 양천구청장 당선인이 7일 오후 해누리타운에서 진행한 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위촉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원금희 기자
국민의힘 이기재 양천구청장 당선인이 7일 오후 해누리타운에서 진행한 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위촉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원금희 기자

[시사경제신문=원금희 기자 ]

저작권자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