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부부가 3일 서울중앙지법 법정에 출두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부부가 3일 서울중앙지법 법정에 출두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부부가 3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법정에 출두했다. 

이들은 자녀 입시비리 사건 재판 관련 업무방해·사문서위조 등 혐의 재판이 재개됨에 따라 5개월 만에 다시 출두하게 됐다.

한편 이 재판은 지난 1월14일 공판 이후 'PC 증거능력' 관련된 이견으로 5개월간 멈춰 있었다.

[시사경제신문=김주현 기자]

키워드

#조국 #정경심
저작권자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