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웅원 양천구청장 예비후보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 규탄”

 

서울 양천을 국민의힘 강웅원 구청장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에 대해 23일 오후 1시 신정네거리역에서 규탄 대회를 가졌다. 사진=원금희 기자
서울 양천을 국민의힘 강웅원 구청장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에 대해 23일 오후 1시 신정네거리역에서 규탄 대회를 가졌다. 사진=원금희 기자

지금 대한민국 여야는 오는 6·1지방선거 관련 경선 및 공천 잡음으로 내홍을 앓고 있다.

이런 가운데 서울 양천을 국민의힘 강웅원 구청장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에 대해 23일 오후 1시 신정네거리역에서 규탄 대회를 가졌다. 

강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권 행사로 양천을 소속 정치인들을 파탄으로 몰고가는 손영택 당협위원장과 이기재 예비후보를 규탄한다”면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다가오는 6월 1일 지방선거는 수년간 정체된 양천 발전을 다시 일으키고, 윤석열 정부가 성공적으로 출범할 수 있는 중요한 선거다. 반드시 승리해야 하는 선거지만 손영택 양천(을) 당협위원장과 이기재 예비후보는, 상식과 도의에 어긋나는 정치로 양천의 시민들을 분열시키고 있다”고 강조했다. 

서울 양천을 국민의힘 강웅원 구청장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에 대해 23일 오후 1시 신정네거리역에서 규탄 대회를 가졌다. 사진=원금희 기자
서울 양천을 국민의힘 강웅원 구청장 예비후보는 불합리한 경선 및 공천과정에 대해 23일 오후 1시 신정네거리역에서 규탄 대회를 가졌다. 사진=원금희 기자

[시사경제신문=원금희 기자 ]

저작권자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