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의회 유영주 의원이 최근 서울시구의회의장협의회로부터 ‘지방의정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사진=양천구의회

 

유 의원은 평소 현장을 누비며 적극적이고 모범적인 의정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하고, 서울시 자치구의회 의정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특히, 올해는 지방자치 부활 3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상의 의미는 더욱 뜻깊다.

유 의원은 ▲양천구 벤처기업 및 창업기업의 육성과 지원에 관한 조례 ▲양천구 스마트도시 조성 및 운영 조례 ▲양천구 사회적 고립청년 지원에 관한 조례 ▲양천구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관한 조례 ▲양천구 공동주택 경비노동자 인권보호 및 증진에 관한 조례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구민의 복리증진과 밀접하게 연관된 조례 22건을 제·개정 하였다.

또 「LED 간판사업 관련 질의 및 개선대책 촉구」, 「구행정(인허가 건 등) 및 각종 고발 건」,「실효성 있는 무더위 쉼터 운영」등 다양한 현안에 대한 구정질문을 통해 구민의 목소리를 대변했다.

유영주 의원은 “주민을 위해 봉사하고 책임감을 갖고 소임을 다했을 뿐인데 뜻깊은 상을 받게 돼 구민 여러분과 동료의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운영위원장으로서 민주적이고 효율적인 의회운영에 최선을 하겠다”고 전했다.

[시사경제신문=원선용 기자]

저작권자 © 시사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